블로그 이미지
Myung Joong KIM CEO of DiYPRO Co. & Rotterdam School of Management MBA 2012 kim.diypro@gmail.com
댄디킴

Notice

Recent Comment

Recent Trackback

Archive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 265,115total
  • 0today
  • 5yesterday

강원도 평창 뇌운계곡에 팬션을 운영하고 있다.
계곡에 있는 팬션이다보니 여름 성수기 3달 동안 1년치 벌어야 하는 것을 모두 벌어야 하는데
여간 힘든 일이 아니다. 워낙에 팬션들이 많이 생겨나 있고 사람들은 시간과 유류비의 부담으로
이곳 먼 강원도까지 잘 오려하지 않는듯하다.
그래도 간혹 이전에 다녀가신 분들이 조용하고 한적한 분위기가 마음에 드셨는지
드문드문 찾아주시기는 한다.

팬션은 그냥 놔둔다고 하여도 어차피 난방비는 나가는 것이고
1년 12달 중에 성수기 3달 제외하면 9달이 쉬는 셈이니 너무 아쉬워서
여러가지 궁리를 해보던 중에 조용하고 한적한 점을 활용해서 산속고시원으로 사용해보면 어떨까 한다.

고추잠자리 팬션 홈페이지 바로가기

각 객실 자체가 일반적인 고시원처럼 작지 않고 마루와 방 그리고 각기 화장실과 부엌이 있는 형태인지라
사실 도심에서 거리만 괜찮다면 고시원이 아니라 산적한 곳에서 지내고 싶은
노부부의 전원생활 장소로도 좋은듯하다.
(지금 생각해보니 고시원생과 노부부의 합숙은 꽤나 적절한 조화가 될듯하다. ㅎㅎ)
방림시장이 자전거로 10분정도 거리에 있는데
금번에 팬션앞까지 도로가 깔끔한 아스팔트로 다시 정비되어 한결 다니기가 편해졌다.
평창 버스터미널까지는 차로 25분 거리에 있다.

일반적인 산속 고시원은 왠지 갑갑할거 같아서 싫다거나 아님 기숙학원같은 분위기에 젖어들기가 싫다면
딱 좋은 선택이 될듯하다. 펜션을 짓고 전원생활을 꿈꾸시는 분들에게는 직접 시작해보시기 이전에
좋은 경험이 될수 있을테니 좋을테고 말이다. 한창 원고 작업에 매진하고 있는 작가들은 어떨까?
나같은 경우에 지금은 아니지만 나중에 펜션에서 책을 쓰면서 간간히 도시로 나와서 사람들 만나는 삶을 생각하고 있으니 말이다.

팬션에서 각기 지내면서 간간히 서로 밥해먹고 이야기도 나누고 공부하는 사람들은 공부하고
혹시 산에서 농사나 밭을 가꾸고 싶은 분들이 계시다면 20분 거리에 안흥의 만평부지의 산을
임대해드릴수도 있으니 원하는 사람들만 찾을수 있다면 참 좋을듯하다.
월간 비용도 35만원에서 45만원정도면 될듯하니 크게 부담이 되는 돈은 아닐테고 말이다.

하지만 두가지 문제가 있다.
1. 당장은 관리하는 사람이 상주를 하지 못한다는 것(내년부터는 아버님이 가능하실듯하다.)
2. 성수기가 시작되는 7월부터 9월 말까지는 전원생활이든 고시원이든 사용이 불가능하다는 점

혹시 관심있으신 분들을 위해 연락처를 남긴다.
김명중 010-5248-4630
kim.diypro@gmail.com

posted by 댄디킴

댓글을 달아 주세요